중앙M&H, 지속적인 판매전문가 양성을 통한 세일즈 아웃소싱 서비스 강화


l - 비대면 세일즈 교육 과정 도입을 통해 판매 전문가 육성 집중할 것




[서울경제] 창립 18주년을 맞이하는 중앙엠앤에이치(이하 중앙M&H, 대표이사 윤상철)는 세일즈 전문 아웃소싱 회사로 2021년 현재 다양한 고객사에 판매 전문가를 파견하거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 회사는 백화점, 대형마트, 전문점 등을 중심으로 맞춤형 인사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고객사 효율성 증대에 기여하고 있으며 주요 대기업들에 세일즈 노하우 제공을 통해 신뢰를 쌓고 있다.


또한 이 회사는 백화점, 대형마트, 아울렛 등 다양한 현장판매직 근무자들의 인사 및 생산성 등을 간편하게 관리하기 위해 이 회사의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난 2019년 와블러라는 매장관리 솔루션을 개발, 출시하여 다양한 관련 기업에 솔루션을 공급 중에 있다.


최근 거리두기 실효성에 대한 분석과 함께 ‘위드 코로나’로의 전환 논의와 함께, 소비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오프라인 유통 판매직 채용도 늘어나고 있지만 이를 뒷받침하는 전문교육은 매우 부족한 실정이며 중앙M&H에서는 이에 대응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2022년 세일즈 전문가’ 교육과정을 신설,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교육과정은 MZ세대 및 고객경험 전달 중심의 전문 판매직 양성을 위하여 ▲ 가치 중심 고객관리 ▲ MZ 고객층에 대한 이해 ▲ 위드 코로나 시대 리테일 등으로 이루어져 있고 비대면으로 교육이 가능하도록 온라인 화상솔루션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중앙엠앤에이치 윤상철 대표이사는 "위드 코로나 시대 변화하는 트랜드에 발맞추어 각 현장에서 고객에게 브랜드와 상품 가치를 제대로 전달할 수 있는 판매인력 양성이 절실하다”며 “앞으로 이러한 자체 교육과정을 통해 꾸준히 판매전문가를 육성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Copyright ⓒ 서울경제.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회수 17회댓글 0개